커뮤니티

커뮤니티  자유 게시판

칸나/농심 다음 시즌에 대한 개인적인 생각(이적 논란과 별개로)

대회 게시판 너무 글 업로드가 적어서 여기다가 씀

칸나 능력치?가 대충
라인전 중~중상
캐리력 상
기복 꽤나 있음

이정도 느낌인데 부가적인 단점으로 시야가 좀 딸린단 말이지. 결국 칸나를 잘 활용할 수 있는 팀은 칸나를 보좌하면서 탑 캐리 게임을 하는 팀인건데 딱 2020 T1,담원 정도인듯. 드레드가 지능적으로 탑을 시팅해주는 스타일도 아니고 BDD 챔프폭이랑 스타일도 그런 류는 아니니까.(BDD 인터뷰?에선가 트페,르블랑도 다룰 수 있는데 팀적 문제 때문에 안했다고 들었고 롤드컵 아트록스나 솔랭 AD 챔프 보면 젠지에 있어서 챔프폭 제한받은 거 같긴 함)  쨌든 S급 바텀 매물이 오지 않을 가능성이 높은 농심 입장에서는 상체가 핵심인 만큼 전략을 잘 짜서 상체 시너지를 내야할 듯.

여담으로 농심한테 고스트는 정말 잘 맞는 선수였음. bdd-젠지, 드레드-아프리카, 에포트-샌박 모두 운영이 좋은 팀은 아니었고 T1 운영 주축은 페이커인 만큼 칸나에게 운영을 기대하기는 어러움. 이 선수들에게 당장 운영, 오더를 맡기기는 어려울거고 감코진이 이제 관련 역량을 길러줘야할텐데 고스트는 오더가 가능한 소수의 원딜 중 하나고 운영 능력이 매우 뛰어난 담원에서 베릴과 함께뛴 경험이  있는 만큼 이를 이용해서 감코진이 코칭했으면 더 좋지 않았을까 싶음.

20 농심이 선방할 수 있던 것은 엄청난 한타능력과 함께 운영 능력이  기저에 깔려있었음. 그리고 피넛을 제외하고는 프로 주전 경력이 짧은 신인, 내지는 유사 신인(리치)이었다는 것을 감안하면 피넛이 단단하게 운영을 잡아준 것이 아주 공이 컷음을 알 수 있음. 물론 고스트가 원딜인 만큼 극강의 운영, 오더에는 한계가 있을 것임. 그러나 이후 오더 역할이 다른 라인으로 넘어가더라도 운영 능력을 갖춘 베테랑 한 명이 팀의 역량 발전에 얼마나 중요한지는 더 이상 말할 필요가 없다고 생각함. 

글쓴이

슈리마 출신 카밀

None
댓글 1 | 조회 114
불멸의 영웅 애니 신고

본인 인생을 이 글처럼 깊게 생각했다면..

2021년 11월 26일 8:52 오후
답글쓰기
답글쓰기
  •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