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게시판

커뮤니티 게시판 > 대회 게시판

한번 적어보는 분석글: LCK 2021 스프링 2경기 1세트 T1 VS HLE [CleverLand]

안녕하세요 CleverLand입니다. 분석글이 아무래도 읽기 어려울수도 있고, 경기를 감상하지 못한 분들께는 제 분석글이 이해하기 어렵고, 중계글처럼 보일 수 있을 것 같아 최대한 포맷을 바꾸면서 간략하게 해보려고 합니다. 이번 경기는 LCK 2021 스프링 T1 한화 전인데요. 이번 분석글 역시 재밌게 봐주셨으면 좋겠습니다.


BEFORE MATCH: 

前 DRX 더비 (데프트, 쵸비 VS 케리아)

양대인, 이재민의 로드 투 롤드컵 첫 출정식 결과는?

T1의 3정글, 선봉대에 설 정글러는?


경기 전 키플레이어: T1 Gumayusi, T1 Closer, HLE Chovy


SET 1:

밴 페이즈:

T1: 루시안, 아지르, 아칼리

HLE: 판테온, 탈리야, 니달리


T1은 아지르, 루시안, 아칼리등을 밴하면서 미드 주력픽들을 밴한 모습인데, 아지르 밴이 의외의 카드라 느꼈고, 사실 쵸비의 시그니쳐 픽이 아지르가 아니기에 이부분은 상당히 의외로 다가옴. 물론 DRX, 그리핀 시절에도 아지르를 줄곧 써왔기 때문에 지금 대회용 픽으로 1,2티어에 있는 아지르를 안 뽑을 수 있다는 가정보단 뽑는다는 가정 OR 아지르가 카운터인 챔을 미드에 들고 올 수 있을 것 같아 밴하지 않았을까 추측.

아지르 자체가 한타 때 변수를 잘 만들어내고, 잘 자를수도 있기에 밴을 한 모습일수도. 한화는 정글 챔 위주로 밴을 했다. 판테온 역시 그런 이유에서 밴이라고 추측 가능한데, AP 2, AD 1 정글 챔을 자르면서 올라프, 그브, 리신 등 AD 챔피언들이 많이 남았고 이를 바탕으로 추측해보자면 한화는 AP 미드, AD 정글을 가져갈 계획을 세운듯하다.

픽 페이즈:

T1: 올라프, 아펠리오스, 쓰레쉬

HLE: 카이사, 그레이브즈, 세트


T1, 한화 역시 무난한 픽들을 가져왔다. 양 팀 다 정글, 바텀 조합을 먼저 만든 상황. 물론 여차하면 한화의 세트가 쵸비한테 갈 수 있고 모건한테도 갈 수 있지만 세트를 서포터로 많이 쓰는 메타다보니 T1입장에서 크게 혼동될 일은 없을 듯 하다. 아까 말했듯이 한화는 AP 미드, AD 정글 조합을 만들어 낼 것이고 T1 역시 이에 맞춰나갈것인데, 현재 탑 챔피언이 밴 안된 시점에서 2번째 밴 페이즈 때는 탑, AP 미드 위주의 밴이 될 것으로 보임. 


밴 페이즈:

T1: 레넥톤, 오리아나

HLE: 신드라, 트페


다음 픽 턴때는 레드 사이드인 한화가 먼저 픽하는 시점에서 AP 미드 챔피언들을 최대한 밴한 뒤, 쵸비의 시그니쳐 챔 조이를 꺼내겠다는 용의도 어느정도 있어보였다. 이에 T1은 우선 탑 레넥을 밴하면서 카밀을 뽑을 거라 생각이 되는데, 무난한 밴 과정이고 오리아나를 밴하면서 T1의 미드 - 정글 구성에 있어서는 살짝 꼬인듯 보였다.


픽 페이즈:

T1: 갈리오, 카밀

HLE: 조이, 나르 

어느정도 예상이 됐던 픽들이다. 카갈 조합도 괜찮고 특히 대박을 기대해보자면 아펠리오스가 아닐까 싶은데 T1 입장에선 난이도가 있는 픽들이 아니어서 한타 설계에도 편한 조합이다. 카밀, 갈리오의 진입이 한타에 있어 중요한 관건이라 생각되며 반대로 한화 입장에선 본인들이 원하는 챔피언들을 확보한 입장에서 나르와 세트가 어느정도 버텨줄지, 그리고 조이의 활약이 제일 중요한 변수가 아닐까 싶다. 

IN-GAME:


한화의 미드, 정글 설계 실패로 게임이 굴러가게 되었다. 사실 쵸비의 시그니쳐 픽과 1티어인 그브를 픽하면서 밴픽에선 한화가 더 유리했고, 초반 갱을 번번이 실패했었던 엘림, 갱보다는 정글링 위주로 돌았던 아서가 유리했었지만 라이너 역량으로 엘림이 편하게 이득을 봤다. 번번이 실패하면서 굴렸던 차이는작은 시도들이 하나의 스노우볼을 만들었고, 그 스노우볼이 많이 굴러갔다.


비스타 역시 무리하게 진입해서 잘린 데스가 많았고, 쵸비 역시 아무것도 못하고 CS만 잘먹고 큰 경기가 되버렸다. 미드가 개입이 없는 상태에서 각 라이너들의 역량으로는 한계가 있다는 것을 보여줬다. 쵸비, 아서가 중요했던 경기지만 엘림의 좋은 정글 동선으로 아서가 힘이 없이 무너졌고 경기 중후반부터 쵸비 역시 확실한 도박이 아닌 외줄타기식의 도박을 해야 본전을 그나마 칠 수 있는 경기가 되버림. 

IF:

말 그대로 한화의 미드 정글의 개입이 떨어져서 진 판이다. 아서가 만약 동선을 더 빨리, 혹은 옵젝 관리를 더 잘했더라면 쵸비가 받든 짐을 어느정도 덜어낼 수 있었고 이어지는 한타에서도 쵸비, 데프트에게 부담감을 덜어낼 수 있었을 것이다. 쵸비 역시 로밍을 통해 게임을 풀어 나갔어야 했기에 어느정도 아쉬운 점 역시 존재. 

NIP(Need Improvement Player): HLE Chovy, HLE Arthur 

POG(Player Of the Game): T1 Ellim

후기: 출정식부터 한화는 미드 주도권이 있음에도 미드가 로밍등을 통해 풀어주지 못한다면 질 수 밖에없는 패턴을 노출하게 되었는데 아직은 팀 합이 맞춰가는 단계라고 생각해 아직은 기대를 해볼 수 있는 팀이라고 생각된다. T1의 경우 빈틈없이 압박을 잘했고 이후 운영단계에서도 준수하게 하면서 롤드컵 우승을 노릴만한 수준의 팀으로 가고 있다는 것을 보여준 경기. 

블로그: https://blog.naver.com/policegus
글쓴이

밴들 시티 출신 엘리스

None
댓글 0 | 조회 406
답글쓰기
  • 1